기사검색

BNB 검색결과 [총 42건]

솔라나 코인 '연고점' 경신···리플 제치고 시총 빅5 진입

솔라나(SOL) 코인의 가격이 하루종일 10% 이상의 급등세를 유지하며 올해 최고점인 84달러선을 돌파했다. 가파른 상승세 덕에 솔라나 코인의 시가총액도 361억달러(한화 약 47조1068억원)로 늘며 암호화폐 시총 순위에서 리플을 제치고 5위 자리를 꿰찼다. 21일 오후 3시 30분 코인마켓캡 기준 솔라나 코인은 24시간 전보다 12.21% 오른 85.0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1월 초 10달러 안팎에서 2023년 거래를 시작한 솔라나 코인은 지난 10월 말부터 꾸준한 상승세

솔라나 코인 \'연고점\' 경신···리플 제치고 시총 빅5 진입

리처드 텡 바이낸스 CEO "더 이상 규제 리스크 없다···새 길 갈 것"

자오 창펑 전 CEO에 이어 바이낸스 경영 지휘봉을 잡은 리처드 텡 CEO가 최근 바이낸스 안팎에서 일어난 미국 규제기관과의 마찰이 전부 끝났음을 강조하며 바이낸스가 규제 리스크를 탈피하고 새롭게 나아갈 것이라고 시사했다. 리처드 텡 CEO는 4일 코인텔레그래프와의 인터뷰에서 "바이낸스는 산업 초기에 발생할 수 있었던 규제 문제를 해결했고 이제 세계 각국 규제기관과 긴밀한 협업에 나섰다"며 "새로운 성장의 길에 나선 상태"라고 언

리처드 텡 바이낸스 CEO "더 이상 규제 리스크 없다···새 길 갈 것"

시장 뒤흔든 '바이낸스 美 퇴출 공포'···바이낸스는 흔들리지 않았다

세계 최대 규모의 암호화폐 거래소인 바이낸스가 43억달러(한화 약 5조5000억원)의 벌금을 미국 정부에 납부하고 설립자인 자오 창펑이 CEO에서 사임한다는 소식을 발표했음에도 견고한 모습을 보였다. 시장을 뒤흔든 악재가 터졌음에도 오히려 거래소 잔고가 늘며 끄떡없는 체제를 자랑했다. # 자오 창펑 내려온 바이낸스, 거래소 잔고는 도리어 증가 온체인 분석 플랫폼 난센이 보고한 바에 따르면 바이낸스는 미국 정부로부터 규제의 철퇴를 맞았음에

시장 뒤흔든 \'바이낸스 美 퇴출 공포\'···바이낸스는 흔들리지 않았다

바이낸스發 공포감 확대에 암호화폐 시장 급랭

암호화폐 시장 1세대 인사이자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를 이끌던 '아이콘' 자오 창펑이 미국 규제기관에게 끝내 항복했다. 자오 창펑이 43억달러(한화 약 5조5000억원) 상당의 벌금을 납부하고 바이낸스 CEO에서 사임한다는 소식이 보도되자 암호화폐 시장 분위기는 차갑게 식었다. 미국 재무부와 법무부는 21일 바이낸스가 은행보안법과 국제비상경제권법 등을 위반한 혐의에 대해 유죄를 인정하고 43억달러(한화 약 5조5000억원) 상당의 벌금

바이낸스發 공포감 확대에 암호화폐 시장 급랭

자오창펑 물러난 바이낸스···美 암호화폐 거래소 패권 어디로?

자오 창펑이 바이낸스 CEO 사임을 발표하자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와 바이낸스를 둘러싼 암호화폐 시장은 급변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 자오 창펑은 21일 바이낸스 CEO직 사임을 발표했다. 자신을 향한 미국 내 유죄 혐의를 인정, 3억달러(한화 약 5조5000억원)의 벌금을 미국 정부에 납부하며 바이낸스의 미국 사업 철수를 선언했다. 자오 창펑이 유죄를 인정한 혐의는 크게 두 가지로 은행보안법과 국제비상경제권법 위반이다. # 바이

자오창펑 물러난 바이낸스···美 암호화폐 거래소 패권 어디로?

바이낸스 CEO "바이낸스는 새 출발 중···루머 무시하라"

자오 창펑 바이낸스 CEO가 최근 바이낸스를 둘러싼 악성 루머들이 근거없는 'FUD(공포·불확실성·의문)'라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7일 자신의 X 계정을 통해 "바이낸스의 일부 멤버는 바이낸스를 떠나는 것이 아닌 바이낸스의 새 전략을 수행하는 벤처 사업에 투입되어 더 큰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그들은 여전히 바이낸스의 일원"이라고 설명했다. 최근 바이낸스를 둘러싼 뉴스는 매우 부정적이었다. '포춘' 등 다수의 외신은 바이낸스가 미국

바이낸스 CEO "바이낸스는 새 출발 중···루머 무시하라"

바이낸스 재팬, 20일부터 거래소 공식 운영···34개 토큰 상장

바이낸스가 약 5년 만에 바이낸스의 일본 거래소 바이낸스 재팬의 출시를 공식 발표했다. 바이낸스는 1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총 32종의 암호화폐 현물 거래와 스테이킹 서비스를 일본 내 거래소 바이낸스 재팬에서 제공한다는 소식을 밝혔다. 엔화와 암호화폐 입출금을 포함, 거래소로서의 바이낸스 재팬의 공식적인 업무 시작일은 이번달 20일이다. 바이낸스가 밝힌 바이낸스 재팬의 공식 상장 암호화폐는 34종은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바이낸스 재팬, 20일부터 거래소 공식 운영···34개 토큰 상장

"BNB ·ADA, 홍콩서 큰 수요 보여"

바이낸스 코인(BNB)와 에이다(ADA)가 규제 문제로 미국에서 큰 어려움을 보인 것과는 상반되게 홍콩에서 큰 수요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홍콩가상자산컨소시엄(HKVAC)의 18일 보고서에 따르면 바이낸스 코인과 에이다는 비트코인, 이더리움(ETH), USDC, 리플, 테더(USDT)와 함께 큰 거래량을 바탕으로 가장 선호되는 암호화폐 상위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달 초, 바이낸스 코인과 에이다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BNB ·ADA, 홍콩서 큰 수요 보여"

홍콩신용평가사, XRP 포함 30종 암호화폐 지수 출시

홍콩의 신용평가기관 HKVAC가 비트코인(BTC)과 이더리움(ETH)을 포함, 총 30종의 암호화폐를 추종하는 암호화폐 지수를 출시했다. HKVAC는 27일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30종의 암호화폐 지수와 함께 해당 암호화폐에 대한 신용 등급을 제공해 홍콩 내 세계 최대의 암호화폐 시장 조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HKVAC의 암호화폐 지수 발표는 정부 지원 아래 홍콩 증권선물위원회(SFC)의 지침을 토대로 완성된 것으로 밝혀졌다

홍콩신용평가사, XRP 포함 30종 암호화폐 지수 출시

바이낸스 CEO "BNB 가격 방어 위한 BTC 매도 루머는 '거짓'

자오 창펑 바이낸스 CEO가 바이낸스 코인(BNB)의 가격 방어를 위해 비트코인(BTC)을 매도했다는 시장의 루머를 부인했다. 자오 창펑 CEO는 15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바이낸스는 비트코인이나 바이낸스를 팔지 않았으며 심지어 FTX 토큰(FTT)마저 보유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지난 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바이낸스를 기소하며 바이낸스의 자체 발행 코인인 바이낸스 코인을 증권으로 분류하며 바이낸스는 큰 혼란에

바이낸스 CEO "BNB 가격 방어 위한 BTC 매도 루머는 \'거짓\'

美 법원, 바이낸스US 자산 동결에 대한 SEC 요청 판결 '보류'

미국 워싱턴DC 연방법원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요청한 바이낸스US의 자산 동결하는 임시 금지 명령에 대해 판결을 보류했다. 14일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에이미 버만 잭슨 워싱턴DC 연방법원 판사는 법원 심리에서 "미 SEC가 요청한 바이낸스US의 자산을 동결하는 임시 금지 명령에 대해 양 당사자가 합의에 도달할때까지 승인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잭슨 판사는 최근 청문회에서 바이낸스US에 대한 자

美 법원, 바이낸스US 자산 동결에 대한 SEC 요청 판결 \'보류\'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 유틸리티 토큰

바이낸스코인(BNB)바이낸스코인(BNB)은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인 바이낸스의 자체 암호화폐다. BNB는 바이낸스 생태계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며 바이낸스 거래소에서 수수료, 상장 수수료 및 기타 비용을 지불하는 데 사용할 수 있다. 바이낸스코인(BNB)의 주요 특징 1. 수많은 플랫폼에서 수수료 지불 기능 BNB는 바이낸스, 바이낸스 탈중앙화 거래소(DEX) 및 바이낸스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 유틸리티 토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