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BTC 검색결과 [총 280건]

글로벌 불황 가시권에···힘겹게 버티는 BTC

전세계 경제를 둘러싼 여러 불안한 위험 요소들이 산재하며 비트코인(BTC)을 포함한 대부분의 코인이 반등을 멈추고 횡보세를 이어갔다. 노드스트림의 폭발로 인한 유가 상승, 그리고 그에 따른 '유럽발' 경제 위기 위험과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지속적인 긴축 정책 기조 등 여러 요소들이 복합되어 '강달러' 현상에 기인한 자산 시장의 위험을 만든 것이다. 미국 증시가 큰 하락 후 반등하는 모습을 보이며 비트코인도 상승할 것이란 기대감이 투

글로벌 불황 가시권에···힘겹게 버티는 BTC

러시아 "내년 초 中과 교역에 암호화폐 사용한다"

러시아가 내년 초부터 중국과의 교역에 암호화폐를 사용, '크립토 무역'을 본격화한다. 러시아 금융시장위원회 아나톨리 악사코프 위원장이 러시아 의회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내년 초 중국과의 교역에 본격적인 암호화폐 사용 계획을 29일 발표했다. 서방의 경제 제재에 대응해 G2의 경제 규모를 가진 중국과의 암호화폐를 통한 교역을 물꼬로 본격적인 '크립토 무역 시대' 선포를 밝힌 것이다. 이는 러시아가 크립토 무역 계획을 발표한 지 한 달 만의 일

러시아 "내년 초 中과 교역에 암호화폐 사용한다"

英 파운드 '폭락' BTC 폭등 가능성 있다

영국 파운드화의 폭락이 영국 내 투자자들에게 비트코인(BTC) 구매를 유도하면서 폭등할 가능성이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반에크의 전략 고문 가버 거박은 보고서를 통해 26일 부터 시작된 파운드화의 폭락이 영국 내 비트코인 구매를 폭발적으로 일으킬 것이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실제로 영국은 26일 파운드화 대비 달러환율이 1.03달러까지 떨어졌다. 이는 전년대비 25% 하락한 것으로, 4년來 최저치의 달러 대비 파운드화 가치다. 올해부터 본격화된

英 파운드 \'폭락\' BTC 폭등 가능성 있다

BTC, 美 증시와 '디커플링'···낙관적 분석 가득

높은 인플레이션에 기인한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와 세계 중앙은행들의 긴축 기조에 '위험 자산'으로 분류되는 전세계 증시가 연일 하락하는 가운데 코인은 '디커플링'을 보이며 횡보세를 이어갔다. 미국 증시, 특히 기술주와 높은 연관을 보이며 오랜 시간 '커플링' 현상을 보이던 비트코인(BTC)이 미국 증시의 하락과는 별개로 상승하자 투자자들의 자금이 비트코인을 포함한 암호화폐로 몰리는 현상이 일어났다고 분석되고 있다. 주말 랠리에 비교

BTC, 美 증시와 \'디커플링\'···낙관적 분석 가득

'R의 공포' BTC도 예외 없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를 필두로 글로벌 중앙은행들의 긴축 기조에 따른 경기침체 우려에 코인 시장 역시 횡보세를 이어갔다. 향후 공격적인 금리인상을 이어가고 높은 수준의 기준금리를 지속할 것이라는 전망이 위험자산인 암호화폐에 대한 투자심리를 위축시킨 것이다. 주말 간 '랠리'를 이끌었던 리플(XRP) 역시 잠시 주춤한 모습을 보이는 등 대다수의 코인들이 주말 랠리 후 하락한 뒤 횡보하는 모습을 이어가는 모습을 보였다. 다만 코인시장

\'R의 공포\' BTC도 예외 없다

"비트코인, 강세장 전환 신호 보이고 있다" -글래스노드

"투자자들이 비트코인(BTC)과 알트코인 간 수익 편차를 노리고 거래를 진행하는 빈도가 낮아질 수록 장세 전환이 시작된다." 온체인 분석 플랫폼 글래스노드(Glassnode)는 비트코인 '수익 공급(Supply in profit) 지표'가 보여주는 신호를 통해 비트코인이 현재 강세장 전환 신호를 보여주고 있다고 26일 분석했다. 비트코인 수익 공급 지표는 온체인 데이터를 바탕으로 비트코인/알트코인의 현재 거래 가격과 과거 비트코인/알트코인 거래를 통한 수익금 간

"비트코인, 강세장 전환 신호 보이고 있다" -글래스노드

'불확실성 해소'·나스닥과 '디커플링', '반등 성공'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 발표 이후 불확실성 해소와 연이은 금리 인상에 대한 투자자들의 내성으로 코인 시장이 반등하는 모습을 보였다. 리플이 20% 넘는 상승세를 이어간 것을 필두로 비트코인(BTC)과 이더리움(ETH) 등 대다수의 코인들이 반등에 성공했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의 소송에서 연이어 리플에게 유리한 정황들이 발표된 데 이어 리플 담당 변호사 스튜어트 알더로티가 승소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낸 것이 큰 기대감

\'불확실성 해소\'·나스닥과 \'디커플링\', \'반등 성공\'

BTC 1만9천 무너져···탈환 위해 안간힘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이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0.75%p 금리 인상을 발표하며 코인이 잠시 하락하는 듯 했지만, 오후 저가 매수세 유입으로 코인이 다시 반등하기 시작했다. 불확실성이 사라지며 투자자들이 도리어 저가매수의 기회를 노린 것이다. 연준의 금리 인상 발표와 함께 3%의 하락률을 보이던 비트코인(BTC)과 함께 각각 6%의 하락을 보이던 이더리움(ETH)과 리플(XRP)도 오후들어 급격한 거래량 상승을 보이며 반등에 성공했

BTC 1만9천 무너져···탈환 위해 안간힘

미국령 푸에르토리코 온라인 은행, USDC 계좌 입금 서비스 출시

온라인 은행 FV 은행이 스테이블코인 USDC를 미국 계좌에 직접 입금할 수 있는 서비스 출시를 시작했다. FV 은행은 22일 성명을 통해 은행 계좌에 USDC를 직접 입금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FV 은행 이용자들은 자유롭게 USDC를 FV 은행 계좌에 입금할 수 있으며 계좌에 임급된 USDC는 자동으로 미국 달러로 환전된다. 이 패러다임은 기존 국제 송금의 개념을 바꾸는 방법으로, FV 은행 이용자들은 USDC를

미국령 푸에르토리코 온라인 은행, USDC 계좌 입금 서비스 출시

FOMC 앞두고 '관망세'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공개시장위원회(FOMC) 눈 앞에 두고 금리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예측이 시장을 지배하며 코인 시장은 오늘도 반등에 실패했다. "비관적인 거시 경제 위험 속에 금리 결정 후 움직인다"는 의견이 주를 이루며 관망세가 시장을 지배한 탓이다. 시장의 하락 속에 리플(XRP)이 저항선으로 평가되던 516원대를 돌파하며 상승을 보였다. 리플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재판의 약식판결 브리핑 내용이 공개되며 리플의 소송

FOMC 앞두고 \'관망세\'

美 콜로라도주, 암호화폐로 세금 받는다

미국 콜로라도 주가 암호화폐를 통한 세금 납부를 허용키로 했다. 제러드 폴리스 콜로라도 주지사는 21일 덴버에서 열린 주 행사 연설에서 "콜로라도 주 내에서 암호화폐를 통한 세금 납부를 시행할 것이다"고 발표했다. 이제 콜로라도 주에 위치한 기업과 주민들은 개인 소득세, 사업 소득세, 판매 및 사용세, 원천 징수세, 퇴직 세 및 소비세 유류세를 포함한 각종 세금을 암호화폐로 납부할 수 있다. 블룸버그 텍스가 21일 발표한 세금 납부로 수용되는 암

美 콜로라도주, 암호화폐로 세금 받는다

FOMC 결과 지켜보자···BTC 반등 실패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를 앞두고 금리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예측이 주를 이루며 비트코인(BTC)을 비롯한 대부분의 코인들이 반등하지 못하는 힘든 장세를 이어나갔다. 실질적 물가지수'로 해석되는 8월 '근원 소비자물가지수(CCPI - Core Consumer Price Index)'가 전월대비 0.4% 상승하며 많은 투자자들이 불가피한 금리인상을 예측에 따른 '안전 자산' 선호 현상을 보인 것이 코인 시장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 많

FOMC 결과 지켜보자···BTC 반등 실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