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Binance 검색결과 [총 29건]

간밤에 무슨일이···1월 31일 암호화폐 아침 뉴스

1. 스탠다드차타드 "이더리움, 5월 23일 현물 ETF 승인·4000달러 도달" 예측 글로벌 은행 스탠다드차타드가 5월 이더리움(EHT)의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에 따른 4000달러 도달을 예고했다. 죠프 켄드릭 스탠다드차타드 애널리스트가 30일 공개한 보고서는 반에크, 아크쉐어즈 등 타 글로벌 자산운용사들의 이더리움 현물 ETF 최종 승인 발표일이 5월 23일인 점을 지목,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비트코인(BTC) 현물 ETF 승인과 같

간밤에 무슨일이···1월 31일 암호화폐 아침 뉴스

바이낸스, 법원서 과징금 3.5조원 처분···CFTC와 합의 승인

바이낸스가 미국 규제기관으로부터 총 27억달러(한화 약 3조5300억원) 상당의 과징금 납부 명령을 받으며 사법 리스크를 일부 걷어냈다. 미국 일리노이주 북부 지방법원의 마니쉬 샤 판사는 19일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의 바이낸스 기소 재판에 대해 바이낸스가 벌금을 납부하고 그동안 받은 불법 거래 수수료를 반환하는 조건으로 바이낸스와 CFTC 간 합의를 승인한다고 선언했다. 법원이 CFTC와의 승인 조건으로 바이낸스에 납부하

바이낸스, 법원서 과징금 3.5조원 처분···CFTC와 합의 승인

코인베이스, 미국外 고객 대상 암호화폐 현물 거래 개시

코인베이스가 미국 외 고객들에게 암호화폐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코인베이스는 14일 공식 성명을 통해 미국 외 지역에 거주하는 고객들의 높은 거래 수요가 존재함을 지적, 미국 외 고객들에게 API 접속을 통한 암호화폐 현물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코인베이스는 미국 외 고객들에게 비트코인(BTC)과 이더리움(ETH) 거래를 시작으로 추후 더 많은 종류의 암호화폐 거래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코인베이스의 글로벌

코인베이스, 미국外 고객 대상 암호화폐 현물 거래 개시

비트코인 '블랙 먼데이' 주범은 바이낸스 유저 고래?

비트코인(BTC)이 11일 하루에만 순식간에 7% 하락하며 이른바 '블랙 먼데이'로 기록된 가운데 단기 급락을 주도한 주범이 바이낸스를 사용한 '비트코인 고래'라는 의견에 제기됐다. 온체인 분석 전문 X 채널 미그놀렛은 11일 '코인베이스 프리미엄' 수치를 근거로 바이낸스에서 대규모 비트코인 매도가 일어났다고 주장했다. 코인베이스 프리미엄은 코인베이스의 비트코인 가격과 바이낸스의 비트코인 간 가격 차이를 나타내는 지표다. 미그놀렛은 11일

비트코인 \'블랙 먼데이\' 주범은 바이낸스 유저 고래?

바이낸스 CEO, JP모건 CEO 의견 반박 "법정화폐 위험성, 암호화폐의 100배"

리처드 텡 바이낸스 CEO가 범죄 활동과 암호화폐 간 상관관계를 지목하며 암호화폐를 비판한 제이미 다이먼 JP모건 CEO의 의견을 정면으로 반박하고 나섰다. 리처드 텡은 8일 자신의 X 계정에 "범죄 활동과 암호화폐 산업의 연관성을 지목하며 암호화폐 금지를 주장하는 은행가를 봤다"며 "팩트에 근거했을 때 범죄 활동과 관련된 암호화폐의 총액은 200억달러인 반면 범죄 활동과 연관된 법정화폐의 총액은 연간 3조2000억달러다"고 서술했다. 그

바이낸스 CEO, JP모건 CEO 의견 반박 "법정화폐 위험성, 암호화폐의 100배"

[단독]반에크 "비트코인, 내년 4분기 7만달러 넘어선다"

글로벌 자산운용사 반에크가 8일 공식 X 계정을 통해 비트코인이 내년 4분기 역대 최고점을 경신하는 등 암호화폐 시장 전반이 뜨거워질 것이라고 예언했다. 반에크는 비트코인이 내년 한 해동안 줄곧 상승장을 유지해 4분기에는 역대 최고점을 경신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역대 비트코인 최고가는 지난 2021년 11월에 기록한 6만8900달러(한화 약 9000만원)다. 이 예언대로라면 3년여 만에 새 기록이 쓰여지는 셈이다. 내년 비트코인 시장에 대해 ▲미국의 경기

[단독]반에크 "비트코인, 내년 4분기 7만달러 넘어선다"

'바이낸스 美 퇴출 덕?' 코인베이스·바이비트 글로벌 거래량 급증

바이낸스의 미국 시장 퇴출이 결정된 이후 코인베이스와 바이비트의 글로벌 거래량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온체인 분석 플랫폼 카이코 리서치는 2일 자체 보고서에서 최근 코인베이스와 바이비트의 미국 거래 시간외 거래량이 급증했다고 지적했다. 2주전 바이낸스는 미국 법무부(DOJ)에 기소에 약 43억달러(한화 약 5조5000억원)의 벌금 합의와 함께 자오 창펑의 바이낸스 CEO 사임, 그리고 미국 시장 퇴출 소식을 밝혔다. 카이코 리서치는 바이

\'바이낸스 美 퇴출 덕?\' 코인베이스·바이비트 글로벌 거래량 급증

리처드 텡 바이낸스 CEO "더 이상 규제 리스크 없다···새 길 갈 것"

자오 창펑 전 CEO에 이어 바이낸스 경영 지휘봉을 잡은 리처드 텡 CEO가 최근 바이낸스 안팎에서 일어난 미국 규제기관과의 마찰이 전부 끝났음을 강조하며 바이낸스가 규제 리스크를 탈피하고 새롭게 나아갈 것이라고 시사했다. 리처드 텡 CEO는 4일 코인텔레그래프와의 인터뷰에서 "바이낸스는 산업 초기에 발생할 수 있었던 규제 문제를 해결했고 이제 세계 각국 규제기관과 긴밀한 협업에 나섰다"며 "새로운 성장의 길에 나선 상태"라고 언

리처드 텡 바이낸스 CEO "더 이상 규제 리스크 없다···새 길 갈 것"

호날두, '미등록 증권 분류' 바이낸스 NFT 홍보 혐의 피소

포르투갈 국적의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안 호날두가 미등록 증권으로 분류된 바이낸스 대체불가토큰(NFT)을 홍보한 혐의로 집단 소송에 직면하게 됐다. 28일 미국 플로리다주 지방법원에 따르면 호날두가 바이낸스와 협력해 미등록 증권인 NFT의 구매를 장려했다는 내용의 집단 소송 고소장이 이날 법원에 접수됐다. 지난해 7월 바이낸스는 호날두와 NFT 관련 파트너십을 체결한 뒤 이달까지 다수의 바이낸스 체인(BNB) 기반 호날두 N

호날두, \'미등록 증권 분류\' 바이낸스 NFT 홍보 혐의 피소

자오 창펑, UAE 못 간다···美 법원, 출국 불허 명령

미국 법원이 도주 우려 가능성을 이유로 자오 창펑의 미국 출국을 불허했다. 미국 법원은 27일 자오 창펑의 재판과 명확한 판결 전까지 자오 창펑의 미국 출국을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앞서 자오 창펑의 변호인과 미국 검찰은 자오 창펑이 미국을 떠나 자택이 있는 아랍에미리트(UAE)로 가는 문제를 두고 첨예하게 대립한 바 있다. 지난주 자오 창펑은 유죄 혐의를 인정하고 바이낸스 CEO에서 사임하는 조건으로 조건부 석방과 미국 출국을 허가 받았

자오 창펑, UAE 못 간다···美 법원, 출국 불허 명령

美 검찰 "자오 창펑에 최대 징역 10년형까지 구형 가능"

미국 검찰이 자오 창펑 전 바이낸스 CEO에 대해 최대 10년까지 구형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미국 검찰은 25일 자오 창펑의 구금과 아랍에미리트(UAE) 출국 불허를 요청하는 목적의 법원 문서를 통해 자오 창펑의 형량을 현실적으로는 12개월에서 18개월로 고려하고 있다면서도 미국 법에 근거한 최대 구형량은 징역 10년이라고 주장했다. 미국 검찰 문서는 "그의 은행보안법 위반 여부를 고려할 때 자오 창펑에 대한 현실적인 형량은 약 12개월에서

美 검찰 "자오 창펑에 최대 징역 10년형까지 구형 가능"

시장 뒤흔든 '바이낸스 美 퇴출 공포'···바이낸스는 흔들리지 않았다

세계 최대 규모의 암호화폐 거래소인 바이낸스가 43억달러(한화 약 5조5000억원)의 벌금을 미국 정부에 납부하고 설립자인 자오 창펑이 CEO에서 사임한다는 소식을 발표했음에도 견고한 모습을 보였다. 시장을 뒤흔든 악재가 터졌음에도 오히려 거래소 잔고가 늘며 끄떡없는 체제를 자랑했다. # 자오 창펑 내려온 바이낸스, 거래소 잔고는 도리어 증가 온체인 분석 플랫폼 난센이 보고한 바에 따르면 바이낸스는 미국 정부로부터 규제의 철퇴를 맞았음에

시장 뒤흔든 \'바이낸스 美 퇴출 공포\'···바이낸스는 흔들리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