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USDC 검색결과 [총 49건]

日 금융청, 스테이블코인 사용 허용키로···법 개정 추진 중

일본이 자국 내 스테이블코인 사용을 허용키로 했다. 현재 일본은 해외 스테이블코인의 유통 금지를 실시하고 있다. 일본 닛케이 신문은 27일 일본 금융청(FSA)이 법안 개정을 통해 내년부터 일본 내 해외 스테이블코인의 유통 금지를 해제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일본 금융청이 개정 법안을 통해 서술한 해외 스테이블코인 유통 허용 조항은 "일본 거래소에서 예치된 자산 보존의 목적으로 한정된 금액 안에 해외 스테이블코인 활용을 허용한다"고 서

日 금융청, 스테이블코인 사용 허용키로···법 개정 추진 중

팻 투미 의원, 새 기준 스테이블코인 법안 발의···준비금 명시 강조

팻 투미 미국 공화당 상원의원이 명확한 준비금 보유를 증명하는 경우에만 자격을 부여하는 새로운 스테이블코인 법안을 발의했다. 팻 투미 의원은 22일 미국 의회에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스테이블코인 준비금 투명성 및 일률적인 안전 거래법 2022(Stablecoin Transparency of Reserves and Uniform Safe Transactions Act of 2022)'을 발의했다. 이 법안은 스테이블코인 발행업체가 '고급 유동 자산'을 준비금으로 갖춰 이를 증명할 경우에만 라이선스를 지급해 규

팻 투미 의원, 새 기준 스테이블코인 법안 발의···준비금 명시 강조

투자자들, 바이낸스서 자금 뺀다···7일간 36억 달러 순유출

암호화폐 거래소 글로벌 1위 바이낸스에서 지난 일주일 동안 약 36억 달러의 자금 유출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14일 블록체인 분석 플랫폼 난센(Nansen)에 따르면 바이낸스는 지난 일주일간 총 36억6031만 달러(한화 약 4조7628억원)의 순유출을 기록했다. 이 기간 바이낸스에서 51억2306만 달러(한화 약 6조6641억원)가 유입됐으나 87억8338만 달러(한화 약 11조4254억원)가 유출됐다. 자금 유출은 미국 검찰이 바이낸스를 무면허송금, 자금세탁위반, 형사제재위반

투자자들, 바이낸스서 자금 뺀다···7일간 36억 달러 순유출

글로벌 1위 거래소도 안심할 수 없다?···바이낸스, 각종 의혹에 '흔들'

바이낸스는 14일 오전 2시경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USDC의 인출이 정상적으로 이뤄진다고 밝혔다. USDC 인출 중단 소식을 밝힌 지 약 8시간 만의 일이다. #바이낸스 둘러싼 의혹에 투자자들 "리스크 피하자" 심리 발동 바이낸스의 갑작스러운 대규모 USDC 인출은 바이낸스와 CEO인 자오 창펑을 둘러싼 갖가지 루머 때문이다. 앞서 12일 로이터 통신은 미국상장기업회계감독위원회(PCAOB - Public Company Accounting Oversight Board)의 수석

글로벌 1위 거래소도 안심할 수 없다?···바이낸스, 각종 의혹에 \'흔들\'

스테이블코인 시총 1500억 달러···최고가 대비 20% 급락

메이저 스테이블코인 수익률이 미국 1년 만기 국채 수익률과 반대의 길을 걸으면서 시가총액이 최고가 대비 20% 하락했다. 유투데이는 테더(USDT), USDC 등 메이저 스테이블코인들의 시총이 미국 1년 만기 국채 수익률 상승 대비 크게 하락했다고 29일 보도했다. 스테이블코인의 시총은 5월 '루나 사태' 이 후 지속적으로 줄어들기 시작했다. 5월 상위 10개 스테이블코인들의 시총 총합은 약 1900억달러(한화 254조 4480억원)에 달했다. 이 후 루나 사태,

스테이블코인 시총 1500억 달러···최고가 대비 20% 급락

바이낸스, 솔라나 USDC·USDT 예금 일시 중단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솔라나 블록체인 기반 USD코인(USDC) 입금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바이낸스는 17일 웹사이트를 통해 솔라나 블록체인 기반 테더(USDT)와 USDC 입금을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일시적으로 중단한다고 공지했다. 이후 솔라나 기반 테더의 경우 하루 만에 한편 바이낸스가 18일 0시 5분에 내부 평가와 검토 후 입금만은 재개한다는 입장을 밝힌 상태다. 바이낸스 측은 이같은 결정에 대한 구체적인 이유는 밝

바이낸스, 솔라나 USDC·USDT 예금 일시 중단

테더·써클 "FTX와 익스포저 매우 낮다"

스테이블코인 시총 1위와 2위를 다투는 테더와 써클사가 FTX와 관련한 익스포저가 극히 낮다는 입장을 연일 내놓고 있다. 시총 1위 USDT를 운용하고 있는 테더사는 17일 공식 성명을 통해 자사가 제네시스 글로벌, 제미니 거래소가 제공 중이던 '언(Earn) 프로그램'에 어떠한 자본도 투자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제네시스 글로벌과 제미니는 FTX와 관계를 맺어온 기업으로 위험성이 부각되며 뱅크런 조짐을 보이고 있다. 최근 고객 상환, 신규 대

테더·써클 "FTX와 익스포저 매우 낮다"

주요 스테이블 코인, FTX 여파에 일시적 '디페깅'

'FTX 사태'로 인한 공포가 시장 전반에 퍼지면서 주요 스테이블 코인도 일시적으로 '디페깅' 현상을 겪었다. 디페깅이란 달러와 1:1로 연동되도록 설계된 암호화폐가 비율 유지에 실패한 것을 말한다. 암호화폐 분석회사 크립토퀀트의 수석 시장조사분석가 훌리오 모레노는 11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한 주간 대부분의 주요 스테이블 코인이 일정 수준의 변동성을 경험했다고 분석했다. 그는 "FTX토큰(FTT)과 FTX가 몰락하는 가운데 지난 며칠

주요 스테이블 코인, FTX 여파에 일시적 \'디페깅\'

써클·팍소스, 싱가포르 암호화폐 서비스 운영 라이선스 획득

스테이블코인 발행사 써클과 팍소스가 싱가포르에서 공식 운영 라이선스를 획득했다. 싱가포르 통화청은 2일 공식 성명을 통해 써클과 팍소스에게 각각 결제 기관 라이선스(Major Payments Institution License)와 디지털 결제 토큰 서비스 라이선스(Digital Payment Token Services License)를 부여했다고 발표했다. 싱가포르 통화청은 앞서 2주 전 자국 내 디지털 결제 토큰 서비스 제공업체 규제 지침서를 발표했다. 규제 지침서 발표 후 주요 스테이블코인 업체

써클·팍소스, 싱가포르 암호화폐 서비스 운영 라이선스 획득

코인베이스, USDC 환전 수수료 안받는다

코인베이스가 법정화폐-USDC 간 수수료를 없앴다. 코인베이스는 21일 공식 안내문을 통해 스테이블코인 USDC의 채택률 증가를 목적으로 거래소에 수용되는 모든 법정화폐와 USDC 거래에 수수료를 면제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코인베이스 고객은 앞으로 모든 법정화폐와 USDC를 무료로 환전할 수 있다. 현재 스테이블코인 시장은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노골적으로 자체 발행 스테이블코인 바이낸스 USD(BUSD)를

코인베이스, USDC 환전 수수료 안받는다

테더, 중앙화 거래소 지배력 굳건

암호화폐 스테이블 코인 점유율 1위 테더(USDT)의 중앙화 거래소(CEX) 지배력이 여전히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19일 암호화폐 분석 플랫폼 코인메트릭스에 따르면 테더의 거래량은 올해 초 대비 다소 감소했지만 여전히 전체 스테이블코인 거래량의 70% 정도를 차지한다. 앞서 핀볼드 역시 테더의 중앙집중형 거래소(CEX) 거래량 점유율이 스테이블코인 중 가장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글로벌 1위 암호화폐 거래소인 바이낸스

테더, 중앙화 거래소 지배력 굳건

USDC, 내년 초 유통망 5개 확장···"유동성 확보 나선다"

시총 2위 스테이블코인 USDC의 유통망이 5개 확장된다. USDC의 유통사 서클은 29일 열린 컨버지 22 행사에서 상호 운용성 확장과 유동성 확보를 목적으로 내년 초부터 폴카닷, 옵티미즘, 니어, 아비트럼 및 코스모스에서 USDC를 발행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서클의 제품 부총괄 호아 레히타노는 "멀티체인 지원을 통해 일반 투자자, 기관, 거래소, 개발자에게 USDC에 대한 더 용이한 접근성을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서클은 USDC

USDC, 내년 초 유통망 5개 확장···"유동성 확보 나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