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XRP 검색결과 [총 70건]

리플 결제망(XRPL) 기반 스테이블코인 USDS 나온다

최초의 리플 결제망(XRPL) 발행 달러 스테이블코인이 출시됐다. 미국 시애틀의 웹 3.0 기업 스테블리사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18일 세계 최초의 리플망 기반 달러 스테이블코인 USDS 출시 소식을 밝혔다. USDS는 리플 뿐만 아니라 이더리움, 스텔라, 비체인, 테조스를 포함한 총 11개의 블록체인에서 발행되는 스테이블코인이다. 스테블리사는 "명확한 금융기관을 명시하지 않았지만 USDS가 현물 미국 달러와 1대 1로 비율로 연동되는 매

리플 결제망(XRPL) 기반 스테이블코인 USDS 나온다

XRP 100만개 이상 '고래' 월렛···1894개 역대 최대

리플(XRP) '고래' 월렛 수가 역대 최고치를 갱신했다. 2일 암호화폐 데이터 분석 사이트 코인 매트릭스에 따르면 XRP 100만개 이상 보유한 고래 지갑(월렛) 수는 1894개에 도달했다. 리플 고래 지갑의 최고 기록은 지난 해 11월 1792개였다. 리플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소송이 약식 재판으로 넘어가며 막바지로 접어들면서 가격 변화를 기대한 투자자들이 XRP를 집중 사들인 것으로 해석할 수 있는 대목이다. 가장 많은 XRP 거래가 일어

XRP 100만개 이상 \'고래\' 월렛···1894개 역대 최대

리플, NFT·유로화 스테이블코인 발행···소송 막바지 호재 가득

미국증권거래소(SEC)와이 소송이 막바지를 치닫고 있는 가운데 리플이 XRP 레저(XRPL) 기반 NFT와 유로화 스테이블코인을 발행하는 등 호재가 쏟아지고 있다. 리플 최고기술책임자(CTO) 데이비드 슈왈츠가 2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리플 블록체인 'XRPL'에서 NFT가 발행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앞서 10월 리플은 스마트 컨트랙트 구현이 가능한 XRPL의 데브넷에서 NFT가 출시를 예고한 바 있다. 당시 리플랩스는 XRP

리플, NFT·유로화 스테이블코인 발행···소송 막바지 호재 가득

코인베이스, 리플 '아미쿠스 브리프' 자처했다

미국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 소송을 진행 중인 리플에 법정 조언자를 자처하고 나섰다. 코인베이스는 1일 법정 조언자를 뜻하는 '아미쿠스 브리프' 신청서를 법원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코인베이스의 아미쿠스 브리프 신청서는 ▲SEC 규제 일관성 부재 ▲암호화폐와 증권 간 작동 방식 차이 ▲암호화폐 산업 내 새 규제안 필요성 강조 ▲리플에 대한 SEC의 공정고지 통보 부재를 골자로 한다. 코인베이

코인베이스, 리플 \'아미쿠스 브리프\' 자처했다

리플, XRP 보유량 50% 미만···"중앙화되지 않았다"

리플랩스의 리플(XRP) 보유량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하며 '중앙화' 논란을 잠재우기에 나섰다. 리플랩스는 28일 발표된 리플랩스 3분기 보고서를 통해 리플랩스가 보유한 리플 물량이 500억개 이하라는 사실을 발표했다. 이는 리플랩스 출범 이 후 최초로 리플랩스가 리플 전체 물량 중 50% 미만을 보유한 사례다. 리플이 중앙화되었다는 논란에 명확한 수치로 답한 것이다. 앞서 리플은 본사인 리플랩스가 발행한 'XRP 레저(XRPL)'를 통해 리플을 독

리플, XRP 보유량 50% 미만···"중앙화되지 않았다"

美 SEC, 리플에 힌먼 연설 전달···합의 가능성 높아져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빌 힌먼 전 SEC 국장 연설 문서를 리플에 전달했다. 리플 측 변호인 제임스 필란(James K. Filan)은 21일 자신의 트위터에 '속보(Breaking)'라는 타이틀과 함께 "힌먼 연설이 리플에게 전달됐다"고 밝혔다. 리플 측 변호인인 스튜어트 알데로티도 21일 트위터를 통해 "약 18개월 동안 힌먼 문서를 얻어내기 위해 분투해왔으며 마침내 얻어내었다. 그만한 시간과 노력을 할애할 가치가 있는 자료다"고 소감을 밝혔다. '힌먼 연

美 SEC, 리플에 힌먼 연설 전달···합의 가능성 높아져

리플, 이더리움 플랫폼 품는다

리플과 이더리움 네트워크 간 호환이 가능해질 예정이다. 블록체인 개발업체 피어시스트 테크놀로지는 18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리플 플랫폼 XRPL과 이더리움의 EVM(Ethereum Virtual Machine)을 연결해주는 사이드체인을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피어시스트 테크놀로지스는 블로그에서 다수의 개발자들이 사이드체인을 통해 XRPL의 데브넷과 EVM을 넘나드는 테스트를 실행 중이라고 강조했다. 리플의 XRPL과 이더리움의 EVM은 양사가

리플, 이더리움 플랫폼 품는다

미 SEC, 리플 소송 지연 전략 또 펼친다···상급 법원에 재심 신청할 듯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리플과의 소송을 최대 90일까지 지연 시킬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리플 측 변호인 제임스 필란(James K. Filan)은 16일 유투데이와의 인터뷰에서 "SEC가 힌먼 전 국장 연설 문서 공개 반대 요청을 기각한 법원 결정의 재심 신청일을 넘겼다"면서 "SEC가 추가로 소송을 연장시킬 것 같다"고 말했다. 앞서 아날리사 토레스 판사는 지난달 30일 힌먼 전 국장 연설 문서 공개 반대를 신청한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의

미 SEC, 리플 소송 지연 전략 또 펼친다···상급 법원에 재심 신청할 듯

Ripple With the End of a Long Wait, What is at the End?

Ripple's lawsuit with the U.S. 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 (SEC) is about to end the long fight as it moves to a summary ruling. When the lawsuit between Ripple and SEC is finally about to end, the circumstances in favor of Ripple were exposed to the public through the media, and Ripple(XRP) showed a "rise" of more than 30% in a week. Ripple, who had been on the rise for a while but had quickly dropped, showed a unusual pace and began to create expectations, saying, "Is it time for real Ripple now?" At a time when Ripple's lawsuit with the

Ripple With the End of a Long Wait, What is at the End?

리플, SEC에 승기 잡았다···토레스 판사, 힌먼 연설 공개 명령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와 XRP 발행사 리플간 소송에 중대한 증거가 담긴 것으로 추정되는 '힌먼 연설'이 공개된다. SEC와 리플의 약식 판결을 진행하는 아날리사 토레스 판사는 30일 힌먼 전 국장 연설 문서 공개 반대를 신청한 SEC의 요청을 기각했다. 토레스 판사는 판결문에서 "SEC의 요청에 따라 철저한 법리적 검토를 진행했으나 SEC의 요청을 받아들일 합리적 이유를 찾지 못했다"며 "이에 SEC의 요청을 기각하고 SEC에

리플, SEC에 승기 잡았다···토레스 판사, 힌먼 연설 공개 명령

'R의 공포' BTC도 예외 없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를 필두로 글로벌 중앙은행들의 긴축 기조에 따른 경기침체 우려에 코인 시장 역시 횡보세를 이어갔다. 향후 공격적인 금리인상을 이어가고 높은 수준의 기준금리를 지속할 것이라는 전망이 위험자산인 암호화폐에 대한 투자심리를 위축시킨 것이다. 주말 간 '랠리'를 이끌었던 리플(XRP) 역시 잠시 주춤한 모습을 보이는 등 대다수의 코인들이 주말 랠리 후 하락한 뒤 횡보하는 모습을 이어가는 모습을 보였다. 다만 코인시장

\'R의 공포\' BTC도 예외 없다

세계경제포럼, 기후 변화 대응 '웹 3.0 연합' 출범···리플·솔라나 합류

세계경제포럼(WEF)이 기후 변화 대응을 위한 '웹 3.0 연합'을 출범했다. 세계경제포럼이 웹 3.0 기술 활용을 통한 기후 변화 대응을 목적으로 웹 3.0 관련 기업들의 연합체 'CSC(Crypto Sustainability Coalition)'을 공식 출범한다고 26일 공식 웹사이트에 발표했다. 'CSC'는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기술을 혼합한 단어인 '웹 3.0'에 그룹에 속한 약 30개의 기업들이 연합을 이룬 연합체이다. CSC는 세계경제포럼의 결정하에 웹 3.0 기술 구현에 소비되는 에

세계경제포럼, 기후 변화 대응 \'웹 3.0 연합\' 출범···리플·솔라나 합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