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셀시우스 검색결과 [총 127건]

'파산 루머' 둘러싸인 암호화폐, 투심 최악

암호화폐 대출업체 제네시스와 글로벌 거래소 후오비, 암호화폐 관련 은행 실버게이트 캐피털을 둘러싼 루머에 코인시장이 하방 압력을 받았다. 후오비와 내부 직원들 간 생긴 갈등으로 후오비가 무너져 내릴 수 있다는 루머가 절정에 달하면서 시장을 무겁게 짓눌렀다. 여기에 FTX 사태 여파로 제네시스와 실버게이트 캐피털이 직원들을 해고한 데 이어 파산이 임박했다는 소식까지 나돌며 시장은 공포에 떨었다. 지난해 루나, 셀시우스, 쓰리캐피털

\'파산 루머\' 둘러싸인 암호화폐, 투심 최악

간밤에 무슨일이···1월 6일 암호화폐 아침 뉴스

1. LG전자, CES서 헤데라 기반 월렛 품은 스마트 TV 홍보 LG전자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IT·전자 전시회인 'CES 2023'에서 헤데라해시그래프(HBAR) 기반 월렛을 품은 메타버스 스마트 TV를 홍보했다. LG가 선보인 스마트 TV는 헤데라해시그래프 기반 월렛인 '블레이드 월렛'을 탑재, 사용자가 NFT를 거래할 수 있다. 2. SOL, 밈토큰 BONK에 힘입어 가격 40%, 네트워크 사용자수 56%↑ 솔라나가 밈토큰 본

간밤에 무슨일이···1월 6일 암호화폐 아침 뉴스

크립토 VC 투자 83% 감소···2년來 최저치

지난해 루나를 비롯한 셀시우스, 쓰리캐피털애로우(3AC)의 붕괴, FTX 파산 등 암호화폐 관련 플랫폼의 연이은 악재로 밴처 캐피탈(VC) 투자가 크게 줄어든 것으로 확인됐다. 4일 우 블록체인이 자체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1달 동안 암호화폐 밴처 캐피탈(VC)의 펀딩금액은 6억6000만(총 50건) 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년來 최저치로 최고점 대비 82.5% 감소한 수치다. VC 펀딩액 최고 금액은 비트코인(BTC)이 최고점을 돌파했던 직

크립토 VC 투자 83% 감소···2년來 최저치

'그로기' 상태 속 재탄생한 2022년, 그리고 2023년

코인 시장에 지독한 악재들이 가득했던 한해였다. 지난 해, 비트코인(BTC)이 최고치를 달성하고 코인 시장을 둘러싼 기대는 희망에 가득찼다. 코인 시장이 중국 정부의 전면적인 암호화폐 금지로 시작된 여름 약세장을 지나 비트코인 선물 ETF가 출시된 후 비트코인은 11월 최고가를 달성했다. 암호화폐는 그렇게 새로운 자산으로 역사적인 기록을 갱신할 것 같았다. 그렇게 맞이한 2022년, 코인 시장에는 기괴한 악재들이 가득차며 많은 투자자들을

\'그로기\' 상태 속 재탄생한 2022년, 그리고 2023년

대형 BTC 채굴업체 파산에 또 공포···소폭 하락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가 확산하면서 암호화폐 시장도 악영향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시장 침체 장기화로 비트코인 채굴업체의 줄도산 가능성까지 나오면서 시장을 짙누르고 있다. 실제 비트코인 대형 체굴업체인 코어 사이언티픽은 22일 파산보호를 신청했다. 코어 사이언티픽은 파산 신청 이유에 대해 ▲비트코인 가격 하락 ▲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치솟는 에너지 비용 ▲암호화폐 대출업체 셀시우스의 파산 등이라고 설명했다. ◇비트코인 = 22일 오

대형 BTC 채굴업체 파산에 또 공포···소폭 하락

캐나다연금투자, 암호화폐 투자 계획 철회

캐나다 최대 연기금 운용기관인 캐나다연금투자(CPP Investments)가 암호화폐 투자 기회에 대한 1년간의 연구 끝에 투자 계획을 포기했다. 로이터는 CPPI가 올해 연달아 터진 대규모 플랫폼 붕괴 등 불안정한 시장 분위기로 그동안 진행해온 암호화폐와 블록체인 비즈니스 투자 연구를 포기했다고 8일 보도했다. CPPI는 암호화폐에 대한 투자 기회 연구만 진행했을 뿐 실제로 투자를 한 것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CPPI는 캐나다 최대 연기

캐나다연금투자, 암호화폐 투자 계획 철회

美 법원, 셀시우스 구조조정 계획 제출 기한 연장 승인

파산한 암호화폐 대출업체 셀시우스가 파산 법원으로부터 미국 파산법 챕터11 구조조정 계획 제출 일정을 2월까지 연장하는 사안에 승인 받았다. 셀시우스는 6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법원이 챕터11 구조조정 계획을 수립할 수 있는 독점 기간을 내년 2월 15일까지 연장하는 것에 승인했다"고 전했다. 챕터11은 미국 연방 파산법에 따른 파산 절차로 파산법원 감독하에 구조조정 절차를 진행하는 한국의 기업회생절차와 유사한 제도다. 앞서 지난 7월 13일 파

美 법원, 셀시우스 구조조정 계획 제출 기한 연장 승인

"골드만삭스, 위기의 암호화폐 기업 인수 검토 중" -로이터

로이터는 골드만삭스가 FTX 붕괴 여파로 가치가 폭락한 암호화폐 기업들을 인수할 준비에 나섰다고 6일 보도했다. 골드만삭스는 FTX 붕괴 여파로 재정 위기에 처한 다수의 암호화폐 기업 인수에 나선 상태며 현재 실사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골드만삭스가 실사 중인 기업명은 아직 명확히 공개되지 않았다. 골드만삭스가 암호화폐 기업 인수에 투자할 자금은 216억달러(한화 약 28조 4904억원)인 것으로 밝혀졌다. 작년 골드만삭스가 벌어

"골드만삭스, 위기의 암호화폐 기업 인수 검토 중" -로이터

스탠다드 차타드 "BTC, 최대 70% 하락···내년 5000달러"

"최악의 경우 비트코인(BTC)은 5000달러까지 하락할 수 있다." 에릭 로버슨 스탠다드 차타드의 글로벌 리서치 총괄은 6일 자체 보고서를 통해 "금과 비트코인의 가격을 기준으로 금은 최대 30% 상승, 비트코인은 70% 까지 하락할 수 있다"고 밝혔다. 로버슨이 비트코인의 추락을 예상하는 주된 근거는 거시 경제 악화에 따른 안전자산 선호 심리다. 그는 "암울한 거시경제 상황에 인류 최대 안전자산 금은 다시 크게 각광받기 시작했다. 반면 비트코인은 2020

스탠다드 차타드 "BTC, 최대 70% 하락···내년 5000달러"

11월 다섯 째 주 주간 보고서 | FTX 여진 속 섹터별 차별화

11월 5주 차 주간 분석 요약FTX 사태의 여진이 지속되는 가운데 비트코인 가격은 15-16K선에서 등락을 반복하고 있다. 지난 한 주간 크립토 펀드에서 총 2,300만 달러가 유출되었다. 전체 TVL(Total Value Locked, 총 예치)은 지난주 대비 약 0.4% 감소했다. NFT 시장의 시가총액은 216억 달러(가상자산 시가총액 약 8,200억 달러의 2.6% 수준)로 지난주 대비 4.3% 증가했다. 이번 주는 총 7건의 VC 신규 투자가 확인되었으며,

11월 다섯 째 주 주간 보고서 | FTX 여진 속 섹터별 차별화

"FTX·알라메다, 블록파이에 1조3251억 채무있다"

블록파이 파산 절차 청문회를 통해 FTX와 알메이다 리서치가 블록파이에 10억 달러(한화 약 1조3251억원)이상의 채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열린 블록파이 파산 첫 청문회에서 블록파이의 조슈야 서스버그 수석 변호사는 "FTX와 알메이다 리서치가 블록파이에 10억달러 이상을 빚지고 있다"고 증언했다. 블록파이는 'FTX 사태' 후유증을 호소, 29일 공식 성명을 통해 미국 뉴저지 지역 파산 법원에 미국 파산법 11조에 의거해 파산을 신청했다

"FTX·알라메다, 블록파이에 1조3251억 채무있다"

FTX 여진에 블록파이 파산···공포에 물들며 약세장 연출

FTX 여파로 블록파이가 결국 파산한 것이 시장을 또다시 하락으로 이끌었다. FTX와 깊은 관계를 가졌던 플랫폼들에 대한 우려가 현실로 다가왔다는 점에서 많은 투자자들이 자금을 회수하거나 또는 투자를 거부하는 현상이 시장을 하락을 연출한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루나 사태' 이후 셀시우스, 쓰리캐피털애로우(3AC) 등이 연달아 무너지며 시장을 무너트린 것과 같은 원리다. 비트코인(BTC)을 비롯한 대부분의 코인들이 FTX 붕괴로 인

FTX 여진에 블록파이 파산···공포에 물들며 약세장 연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