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언맨드솔루션과 자율주행 로봇 사업 ‘맞손’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자율주행 로봇 전문업체인 언맨드솔루션과 자율주행 로봇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양사는 언맨드솔루션이 보유한 자율주행 로봇에 LG유플러스의 영상분석 솔루션, 가스감지 사물인터넷 센서 등 솔루션 및 통신기술 융합에 나선다.

우선 양사는 공장부지를 24시간 무인 순찰하는 순찰로봇을 선보일 예정이다. 설비의 이상온도, 유해가스 등 위험을 감지, 통합 관제센터에 영상 및 알람을 전달할 수 있는 로봇이다. 연내 대형 플랜트사를 대상으로 실증을 진행한 뒤 내년 정식 상용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자율주행 물류로봇도 상용화할 예정이다. 자율주행 기술로 공장 외부에 위치한 창고까지 부품을 운반해 업무 효율을 높일 방침이다.

서재용 LG유플러스 상무는 “공장처럼 넓은 부지의 실외 지역을 이동하는 자율주행 로봇을 운영하기 위해서는 5G가 필수”라며, “5G 통신을 기반으로 영상분석솔루션, 사물인터넷 등 당사의 산업 솔루션을 융합해 순찰, 물류, 방역, 청소 등 다양한 자율주행로봇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블록체인 경제미디어 블록스트리트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